오랜만에 포스팅.

최근에 TV를 보면서.. 적어야지 했던것을 이제야 적는데..



요즘에 SHOW 광고가 많이 나온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처음에 SHOW 광고가 나왔을때에는 플레이 ( ▶ ) 모양이 있어서,
난 또 어디 포털에서 동영상 서비스를 하나? 라고 생각했었다.

네이버는 네이버 플레이어가 있으니.. 흠.. 과연 어딜까? 라고 생각했었다.


하지만. 내가 관심이 없어서 그런지.. 쩝..
SHOW는 이미 작년 12월달에 KTF 에서 -_- 이런 브랜드를 내 놓겠다고.
이미 야심차게(?) 언론에 뿌렸던 것이다.


1위 깜짝 쇼(SHOW) 기대하세요"…KTF, 새브랜드 'SHOW' 런칭 - 아이뉴스24
http://www.inews24.com/php/news_view.php?g_serial=239150&g_menu=020300


요즘에 나오는것은 마치 티져 광고처럼 나오는데, 사실 이건 티져 광고가 아닌것이다.
12월달에 프레스 릴리즈 한게. 전혀 효과를 보지 못한것이기 때문에
마치 티져 광고처럼 보이는것이다... ㅋ


근데 -_- 저 사람들은 몰랐을까?
플레이 모양 ( ▶ ) 은 동영상이라고 생각한다는 사실을?

하긴. 동영상이 맞기는 하다.

요즘에 주로 광고하는 내용은, 동영상 통화이기 때문이다.








그리고 재미난 광고가 또 있다.
그건 바로 SK 텔레콤의 브랜드 T 에서 하는 광고이다.





이 광고의 특징은.

나는 특별한 사람이다    와     나는 T다    를 동일선상에 배치함으로써,

T 를 사용하는 나는 특별한 사람이다.  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근데 이 T 광고 중에서 가장 재미난 광고가 바로 "스타일 - 패션모델편" 이다.





여기서는 패션 모델이 아주 선명하게 말한다.

"보여지기 위한 SHOW 는 싫다."




마침. KTF의 SHOW 에서 "보여지기 위한" 동영상 통화에 대한 광고를 하고 있고,
SK텔레콤의 T 에서는 "보여지기 위한 SHOW 는 싫다" 고 말하고 있다.



SK텔레콤측에서는 아마도 -_-
KTF 에서 작년 12월달에 "SHOW" 브랜드를 발표 했을때 부터,
저런식으로 써 먹기 위해서 다 생각하고 있었던것이 아닐까?
( 물론 광고 에이젼시에서도 의도 했을거라고 생각할 수도 있다. )



하여튼.
잼나는 세상이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 토끼 2007.03.06 05:56 신고

    역시나.. 음.. 까만의 포스팅은 잡다한건 안올라오는구만 신경써서~ ㅎㅎ 간만의 포스팅 수고하셨삼

  2. 유겸애비 2007.03.06 07:23 신고

    '보여주기위한 쑈는 싫다'에 대한 내용은 지면에서도 읽은 바 있습니다. 찬님이 제대로 파악하셨네요..^^

  3. roguebean 2007.03.06 22:53 신고

    찬사마. 제목이 유독 자극적인걸! 나를 낚기 위함인가? ㅋ
    안그래도 SHOW 가 뭔지 궁금했었는데, 저런거였군.
    흥미롭게 잘 봤습니다.
    첫번째 동영상이 안보이긴 하지만...

    • Chan 2007.03.06 23:16 신고

      제목을 얼마나 잘 적느냐에 따라서.. ㅎㅎ

  4. hanjum 2007.03.07 18:06 신고

    드뎌 Promotion 쪽에 관심을 가지는 감?
    Pmer 계속 안할껴? ^^ ㅎㅎㅎ

    • Chan 2007.03.08 00:32 신고

      제가 뭐 아는게 있어야.. 여기 저기 관심을 보이죠. ㅋ
      그냥..느끼는대로.. ㅋㅋ

  5. 가납사니 2007.03.08 22:33 신고

    저도 SKT광고보고 바로 KTF 견제를 위한 것이라고 생각 했었는데, 비슷한 생각을 하셨군요^^; 트랙백 보내고 싶었는데 안되네요 - _-;

이 놈의 멘트와 음악은 정말로 광고에 큰 영향을 미친다.



사람들은 박자를 익히지만,
그 박자는 결국 제품이 된다.



나도 오늘, 두가지 제품에 고민을 했다.

옥시크린 인가? 비트 인가?



빨래 끝~ 옥시 크린? 혹은
때가 쏘옥~ 비트?



내가 사려고 하던 제품은,
목 부분, 소매 부분의 때를 분해해서
깨끗하게 해 주는 제품.



그래서 결국. 비트를 구매 했다.


이유는 아주 단순하다.
때가 쏘옥~ 빠지기 때문이다.

나에게는 빨래를 끝내는것 보다는 때를 빼고 싶었기 때문이다.



사실은 최초에는 옥시크린을 찾으러 다녔었다.
난 빨래에 대한 제품을 구매하러 갔었기 때문이다.




하여튼 광고의 힘이란..
우리가 모르는 사이에 머릿속에 침투해 있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 유야 2007.01.28 13:37 신고

    난 가격보는데 -ㅅ-;

    • Chan 2007.01.28 21:16 신고

      ㅋㅋ 나도 가격 따지징~ ㅋㅋ 자취생들은 가격대 성능비~ ㅋ
      가격이 비슷 비슷 했거등~ ㅎㅎ

  2. sungsunc 2007.01.29 18:49 신고

    가끔 눈팅만하다가...첨으로 글남깁니다..ㅎㅎ
    찬님...비트를 구매하신건 참으로 다행인 겁니다...
    비트는 세제이고, 옥시크린은 세제가 아닙니다...^^;
    옥시크린은 자세히 보시면 세제와 같이 사용하라고 써있을 꺼에요^^
    옥시크린은 색깔을 선명하게 해주는...어찌보면 표백제와 같은...
    뭐 그런기능이라고 보시면 되겠네요~ ^^

    • Chan 2007.01.29 22:30 신고

      오우~ 그 찾기 힘들다는 아이디~
      성선씨~ 아니십니까~ ㅋㅋㅋ

      방문 감사~ ^ㅡ^/~ ㅋㅋ

요즈음에 몇몇 광고에서 눈에 띄이는 점은..
제 3자가 무언가를 말하고 있는 광고가 많다는 점이다.

그중에서 눈에 띄이는 광고는
"국제전화 001 - 매일 5분 통화" 와
"현대카드M - 배구" 이다.

이 두가지 광고는 모두다,
제 3자가 현재의 상황을 중계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그리고 파워콤에서 "LG 파워콤"으로 사명을 변경하고,
변경된 사명으로 광고되고 있는것 역시,
"정말 빨라요~" "완전 날아다녀~" "역시 엑스피드" 라고..
증언(?)을 하는 사람들이.. 줄줄이 등장한다.


제 3자가 이야기 함으로써 얻어지는 효과는 무엇인가?

일반적으로 제 3자는, 현재의 상황과 관련이 없는, 혹은 중립적인 입장을 취한다고 볼 수 있다.
그러한 제 3자가, 이야기하는것은 객관적이라고 느낄 수 있을 것이다.
( 실제로는, 이미 너무 광고에 익숙해 져서 -_- 그리 객관적으로 느껴지지는 않는다. )


물론 최근에 이러한 중계형식의 광고가 나오는것이,
월드컵 마케팅, 혹은 스포츠 마케팅( 해설자와 캐스터가 등장하는 )의
흐름에 맞추어서 제작되었을 수도 있을것이긴 하다. ㅋㅋ


뭐 어쨋든 내가 생각하는 바를 주절거리니깐 -_-
그냥 생각나는대로 적을 뿐이다. ㅎㅎ


이하는 해당하는 광고이다.
네이버에서 긁어 왔는데 -_-
다른 사람도 보일지는 의문이다. -_-;; ㅋㅋ






1. 국제전화001 - 매일5분통화




2. 현대카드M-배구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 새롬 2006.08.31 10:21 신고

    현대카드광고는 배구에서의 현대의 恨이 담긴거 같아..ㅋ

    나는 삼성팬~~!!

유흐~ 오랜만에 포스팅이다..

이전부터 써야지 써야지 하면서.. 계속 못 쓰고 있었던 이야기가 있다.
바로 광고 이야기이다.

우리는 이미 광고의 홍수속에 살고 있다.

길가에 수 많은 간판들 부터 시작해서,
지하철 플랫폼, 메트로,줌과 같은 무가지,
집으로 날아오는 각종 통지서에도 광고가 넘쳐 흐르고 있다.


이렇게 많은 광고를 우리는 무심결에 흘려 보내고 있다.

그리고, 광고를 이야기 하는 많은 사람들은,
사람들에게 인식 시킬 수 있는 광고를 생각하기 위해서 노력한다.


난, 그곳에 대한 전문가도 아니고,
그렇다고 이렇다 할 책을 읽어 본적도 없다.


그냥 앞으로 광고에 관한 내 생각을 조금 지껄여 보고자 한다.
내가 생각하는 광고, 내 눈에 비치는 광고를 위주로 이야기 할 것이다.

그냥 한번 해 보고 싶었고,
지금에라도
전혀 쓸데 없는
내 생각이라도
한번 정리해 볼 수 있는 기회를
가지게 되어서 기쁘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