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 놈의 멘트와 음악은 정말로 광고에 큰 영향을 미친다.



사람들은 박자를 익히지만,
그 박자는 결국 제품이 된다.



나도 오늘, 두가지 제품에 고민을 했다.

옥시크린 인가? 비트 인가?



빨래 끝~ 옥시 크린? 혹은
때가 쏘옥~ 비트?



내가 사려고 하던 제품은,
목 부분, 소매 부분의 때를 분해해서
깨끗하게 해 주는 제품.



그래서 결국. 비트를 구매 했다.


이유는 아주 단순하다.
때가 쏘옥~ 빠지기 때문이다.

나에게는 빨래를 끝내는것 보다는 때를 빼고 싶었기 때문이다.



사실은 최초에는 옥시크린을 찾으러 다녔었다.
난 빨래에 대한 제품을 구매하러 갔었기 때문이다.




하여튼 광고의 힘이란..
우리가 모르는 사이에 머릿속에 침투해 있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 유야 2007.01.28 13:37 신고

    난 가격보는데 -ㅅ-;

    • Chan 2007.01.28 21:16 신고

      ㅋㅋ 나도 가격 따지징~ ㅋㅋ 자취생들은 가격대 성능비~ ㅋ
      가격이 비슷 비슷 했거등~ ㅎㅎ

  2. sungsunc 2007.01.29 18:49 신고

    가끔 눈팅만하다가...첨으로 글남깁니다..ㅎㅎ
    찬님...비트를 구매하신건 참으로 다행인 겁니다...
    비트는 세제이고, 옥시크린은 세제가 아닙니다...^^;
    옥시크린은 자세히 보시면 세제와 같이 사용하라고 써있을 꺼에요^^
    옥시크린은 색깔을 선명하게 해주는...어찌보면 표백제와 같은...
    뭐 그런기능이라고 보시면 되겠네요~ ^^

    • Chan 2007.01.29 22:30 신고

      오우~ 그 찾기 힘들다는 아이디~
      성선씨~ 아니십니까~ ㅋㅋㅋ

      방문 감사~ ^ㅡ^/~ ㅋㅋ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