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파고다 ( 영어학원 - http://www.pagoda21.com/ ) 을 둘러보다가..
예전에 생각해오던 문제가 또 발견되어..
요렇게 글을 남긴다.


파고다 학원이 뭔가 이상하다는것은 아니고.
그냥 웹페이지의 사용에 관한 이야기이다.



메뉴중에서 "공동구매"를 클릭해 보면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음과 같이 alert 창이 뜨면서 사용자를 막아 버린다.
막아 버리기도 할 뿐더러 화면도 하얗게 만들어 버린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물론. 웹 페이지를 하얗게 만들지 않아도 저러한 메세지는 충분히 띄울 수 있다.

문제는 그것이 아니라,


"공동구매 진행중인게 없다" 고 알리기 위해서
사용자를 block 시키고 단지 "확인"만을 누를수 있도록 제공해 준다.



흠..

공동구매 진행중인게 없다고 하는것을
사용자를 멈추어 가면서 꼭 클릭질을 하게만 해야 하는것인가?


사용자에게 "공동구매못한다"는것을 충분히 인지 시키면서
사용자를 막지 않을 수 있지 않을까?



웹 페이지가 워낙 복잡 다단하고 화려하여,
왠만한 효과가 들어가지 않으면 사용자에게 알려주기가 힘들까?


여하튼, alert 창은 질색이다.
얼른 무언가 방법을 찾아야 한다.
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1. 백쉰 2007.04.22 13:25 신고

    저정도의 규모 사이트가 저런 사소한 배려를 못하네용..

    • Chan 2007.04.22 21:01 신고

      그러게 말입니다.
      뭐.. 뒤늦게 넣은 기능이거나..
      처음에 생각하지 못했을 수도 있겠죠.. 쩝;;

      암튼.. alert 창은. 정말로 불편합니다.

  2. 여니 2007.04.23 23:25 신고

    웹브라우저 하나만으로도 창은 충분한데 말야..ㅋ

  3. 강팀장 2007.04.24 15:53 신고

    파고다에서 방법은 찾아야 한다는 것? 아님 우리가 방법을 찾아야 한다는 것? ^^

    이런 문제는 기획 부재에서 나오는 경우가 많습니다.
    기획이 있다고 하더라도... 사용자를 충분히 검토하지 못하는....
    (이거 내 이야기 하는 것 같뎌..ㅡ.ㅜ )

    옛날이나 지금이나 User 중심의 서비스 개발이라는 기본적 생각을 열나게 해야 되는 것 같습니다.

    • Chan 2007.04.24 17:13 신고

      앞으로는 저런짓(?)을 하지 않도록 잊어 버리지 말아야 한다는 뜻이죠. ㅎㅎ
      사용자가 편하기 위해서는 개발자가 죽어 나야 한다는게 참으로 문제지만..
      개발자가.. 그것을 사용해 본다면.. 개발의 어려움은 충분히 감수 할 수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_^
      ( 저도 최근에.. 사용하기가 너무나 불편한 프로그램을 하나 만들어서 반성중이랍니다. ㅎㅎ )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