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7년 진주, 개천 예술제 그 중에서 유등 축제 관련 사진만..

필름 카메라를 쓰는 바람에 사진이 ;; 너무 한정적이다. -_-
많이 찍고 싶었지만 -_- ISO 400 짜리 필름 딸랑 한통만 가지고 가서 ;;
그나마 -_- 사람들 찍고 -_- 경치 찍고 한다고.. 날려 버렸음 ;;;

느낀점 1. ISO 400이면 야경을 찍기가 충분함.
느낀점 2. 하지만 그래도 -_- 1/20초 ~ 1/8초를 견딜 수 있어야 함 ;; 나에게는 무리 ;;
느낌점 3. 필름은 비싸다 -_- 그리고 구하기도 힘들다 ;; 디카를 사야 하나 ;;
느낀점 4. 강변과 진주성만 본다면 정말로 진주만한데가 없다~ ㅎ

000040.jpg

진주성에서 바라본 남강


000027.jpg


진주교를 통해서 바라보는 남강


000017.jpg


진주교 위에서 찍은 남강 1


000015.jpg


진주교 위에서 찍은 남강 2 

000014.jpg 

진주교 위에서 찍은 남강 3 - 그나마 몇장중에 잘 나온거 ;;;
(작아서 별로 티가 안 날 수도 있지만 -_- 흔들렸음 ;; ㅎㅎ )

필름 카메라의 최대 단점.. 파인더에 눈을 잘 못 맞추면..
특히 안경을 낀 사람이라면. -_-;; 가운데가 안 맞을 수 있다.;;;
왕창 -_- 안 맞는 사진은 -_- 바로 아랫 사진 -_-;; 쿨럭 ;;


000016.jpg


 진주교 위에서 찍은 남강 4 - 젝일 -_- 이렇게 잘못 나올 수가 ;;


000029.jpg 

 진주성에서 쳐다본 진주성문 조형물


000012.jpg 

강변에서 찍은 유등 - 연꽃


000011.jpg 

강변에서 찍은 유등 - 연꽃과 봉황


000010.jpg


강변에서 찍은 유등


000009.jpg 

강변에서 찍은 유등 ( 진주성쪽에서 찍은 진주성 조형물을 가까이서 찍은것 )
건물이 너무 커서 -_- 가까이에서는 ;; 전체를 찍을 수 없음 ;;


000008.jpg


강변에서 찍은 유등 - 금도끼 은도끼, 콩지팥쥐, 그리고 혹부리 영감


000007.jpg 

강변에서 찍은 유등 - 칠월칠석.


000002.jpg 

 천수교에서 바라본 남강.



으으~ 필름 좀 아껴쓸껄 ;;

아무리 ISO400이라도 어두워서 잘 안 나올줄 알았는데... ㅠ_ㅠ

이렇게 잘 나올줄 알았으면..

다리위에서 -_- 저렇게 쓸데 없이 많이 찍지 않았을텐데 ㅠ_ㅠ


이 글은 스프링노트에서 작성되었습니다.

신고

'취미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사진/NX10] 지하철 계단  (4) 2010.11.29
2007 개천 예술제 - 탈 놀음 : 몸개그의 원조  (4) 2007.10.12
2007 진주 개천예술제 - 유등축제 사진  (12) 2007.10.10
커피..  (5) 2006.06.13
2006 - SICAF - 사진  (8) 2006.06.03
진주 강변 야경들.. - EOS66 첫 필름.  (4) 2005.09.05
  1. 버리 2007.10.10 15:29 신고

    진주에 이런 행사가 있군요..
    ISO400으로 이렇게 밝게 나올수 있는거군요..
    와우.. 밤엔 찍는 사진은 거의 못찍는데
    멋지군요..

    • Chan 2007.10.10 19:28 신고

      20-30만원대 컴팩트 디카면.. ISO 400이면.. 노이즈가 많이 끼어서 못 찍는다고 보는게 맞구요 ^_^
      60만원대이상 하이엔드큽 디카면, 충분히 저정도 찍을 수 있죠 ^_^

      야경을찍을때에는 삼각대가 필수~ ㅎㅎ;
      아니면.. 1초 이상 흔들리지 않도록 손각대를 연습하던지. ㅋㅋ

  2. 박서은 2007.10.10 18:45 신고

    ISO400으로 정말 잘 찍었네. 나도 필름카메라만 쓸 줄 아는데, 밤에는 스트로보가 없어서 못찍거든.뿐만아니라 촛점 맞추기도 힘들고. 암튼 아주 잘찍었습니다~ 짝짝짝. 진주는 토지의 서희때문에 꼭 한번 가고 싶은 곳.

    • Chan 2007.10.10 19:29 신고

      오우~ 감사합니다. ^_^

      실력보다는, 필름카메라의 위력이랄까요? ㅎㅎ ;;

  3. 여민 2007.10.11 01:32 신고

    오우~ EOS66 잘나오그만~
    좋은데~~` 필카가 쵝오~~
    나도 들고 나가서 찍어봐야겠따~ ㅋ

  4. 쇼니 2007.10.11 22:22 신고

    이뿌당~~

  5. 임행섭 2007.10.21 14:13 신고

    우옷...향수병 도질려고합니다.

    집에 가고 싶어 ㅠㅠ

  6. 如水 2007.10.24 03:05 신고

    ISO 100 이하짜리 쪼매 비싼 놈들 안 쓰지 않는 이상
    야경은 디카들이 잘 나온다...

여전히 가끔씩 별 생각이 없을땐 속이 안 좋다.

하지만.
하루 이른 복귀.




1. 어떠한 사람에게든 단 한가지라도 배울 점은 존재한다.



2. 진주의 공기는 마치 초록을 마시는 듯한 느낌.
- 숨을 쉴 수록 상쾌해지는 느낌.
- 역시 난 한적한 강가가 좋다. 생각을 정리하고 좋은곳.
- 진주성. 이번에도 못 가 보고, 못 쉬어 보고, 못 앉아 보고, 못 걸어 봐서  항상 그리움으로 남아 있는곳.



3. 노력하는 사람은 성공하지 못할 수 있다. 하지만 실패하지는 않는다.



4. 지금 하지 않는다면 영원히 못 할 수도 있다. - 좌우명 ( http://ggaman.com/tt/721 )
- 결정을 하라. 그렇지만 고민도 하라. 하지만 결정했다면 망설이지 마라.
- 그렇게 강조하고, 강조하고, 강조하던 내 좌우명 조차 지키지 못해 후회하는 중.
그리고, 절대 절대 절대 절대 절대 절대 절대 절대 절대 절대 소심하지 말자.


5. 결정. 이제 달리는 일만 남았다.
- 얼마나 달려야 멈출 수 있을까? 
- 뛰는 이유. 간단하다. 이제 겨우 뛰기 시작했으니까. 난 아직은 뛰어야 한다.
- 아직은 무언가 부족한 내 맘을 위해 뛰어야 한다.
- 2003년. 과거의 모습을 되찾자. http://ggaman.com/zboard/zboard.php?id=MyStory&no=3
 

신고
  1. 게으른넘 2007.07.16 19:54 신고

    뛰지 마라. 힘들다;

  2. 여니 2007.07.24 02:10 신고

    너 외로운거 아냐? ㅋ

예비군 훈련을 마치고..
바로 서울 자취방에가서 샤워 한방 때리고...
회사에 잠시 들러서..
밀려 있던 메일들.. 전부다 열어 보고..
( 아.. 단지 열어서 보기만 했을 뿐입니다. ㅎㅎ;; 읽지는 않고 -_-;; ㅋㅋㅋ )

버스터미널로 왔더니 -_-;
밤 11시 50분 심야 버스표를 덜렁 내미는 -_- 매표소 직원 ㅠ_ㅠ

아흑...

우선.. 못 먹은 저녁을 챙겨 먹고...
뭔가 의심 스러워서 -_-
다시 한번 매표소로 가서 -_- 시간이 이상하다 -_-
정말 11시 50분꺼 밖이냐 했더니 -_-;

10시 20분것이 있다고 -_- 알려 주더라 -_-



썅 -_-


10시 20분 차를 타려고 하니깐

매표소에서 어렴풋이 들리는 소리가..
진주 내려가는 차는 전부 매진되었다고..
기다려보고 비는 자리 있으면 타라고 하네..

암튼..
뭔 놈의 차가 그렇게도 많이 내려가는지 -_-
무려 -_- 평소보다 1시간이나 늦게 도착했다 -_-

아아. 피곤해 -_-
자야지 -_-
신고
  1. 유겸애비 2007.05.05 09:39 신고

    수고하셨습니다.

  2. sungsunc 2007.05.05 11:26 신고

    고생하셨네요. ^^
    원하시던 살들은 좀 빠지셨나요? ^^;

    • Chan 2007.05.05 15:10 신고

      짬밥은 -_- 참 맛이 없던데..
      어찌 그리 -_- 잘 넘어 가는지 -_-;; 군대 체질인가 봅니다. ㅋㅋ

+ Recent posts